본문 바로가기
소소한이야기

#그냥, 그런하루 일상

by 쏨♡ 2020. 7. 10.

https://pixabay.com/ko/

어제 저녁식사를 마치고 설거지를 끝낸 뒤,

소파에 앉았더니 아드리가 그러더군요.

"엄마, 내일 어린이집 생일파티야! 친구선물!!!"

외치곤 허겁지겁 본인 방을 살펴보더군요.

 

생일잔치의 주인공이 아이와 친하게 지내던 친구들이란 걸 알기에....

9시가 넘은 시각, 두아이들과 다이소를 다녀왔네요.

친구들 선물을 계산하고 나오는데

우리집 작은공주가 울며불며 자기껀 안샀다구... =_=

 

우여곡절 끝에

집에 도착해서 아이들 씻기고 재운 뒤,

홀로 거실에 앉아 열심히 포장을 했어요.

 

근데, 

애들 장난감 포장 너무 어려워요-_-

각진 케이스에 들어있지 않다보니,

기하학적인 포장이 있는데 

신랑왈,

"고생이 많다. 다른집 아들들 생일까지 챙기느라..." ㅎㅎㅎㅎ

 

아이가 커가는게 새삼 느껴지더라구요.

주위 친구들도 챙길 줄 알고,

나름의 사회생활을 잘 적응하고 있는것 같아서 다행이다 싶으면서도,

학교 다니면 이제 엄마랑 안놀아주겠지 싶은것이,,

만감이 교차하던 어젯밤,,,

 

안아줄 수 있을 때 실컷 안아주고,

놀아줄 수 있을 떄 실컷 놀아주고,

아이와 함께 해야겠구나 새삼 다짐하면서!

'소소한이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#아디디스 러닝화 #에스엘20W 썸머레디  (21) 2020.07.27
#노을이 예쁘다.  (30) 2020.07.18
#그냥, 그런하루 일상  (18) 2020.07.10
#오호라 젤네일 # N클래식네일  (12) 2020.06.30
#땅콩크림라떼  (18) 2020.06.16
#발도장_추억  (12) 2020.06.04

댓글18

  • 매죵! 2020.07.10 22:25 신고

    지금도 충분히 많이 사랑해주시는게 느껴지네요~ 님 말씀대로 저희 아들은 4학년이라 친구랑 노는걸 더 좋아하지요 ㅎㅎ 그래도 님께는 따님도 있고 고생하는 거 알아주는 남편님도 있으니 화이팅입니다^^
    답글

  • 넘 귀엽습니다.
    많이 안아주고 부를때 대답해주고 웃을때 눈 맞춰주고 ~~ 그게 행복이더라구요 ^^
    답글

    • 쏨♡ 2020.07.11 22:56 신고

      아이들에게 친정엄마처럼 친구 같은 엄마가 되고싶었는데, 어려워요^^;;
      우리엄마는 날 어찌 키우셨을까,, 새삼 엄마가 보고싶네요ㅎㅎ

  • luree 2020.07.11 11:53 신고

    정말 완전 공감해요 조금만 크면 엄마아빠보다는 친구가 1순위가 되니까 할 수 있을 때 이뻐해주고 사랑해줘야하더라구요^^;
    답글

    • 쏨♡ 2020.07.11 22:57 신고

      맨날 신랑한테, 아들은 여친 생김 날 떠날거라고 나는 맴을 비운다하면서도, 친구부터 찾는것도 쪼곰 서운하네요ㅎㅎ

  • 골드스타00 2020.07.11 13:06 신고

    사진에 나오는 것이 직접하신 건가요? 놀랍습니다. 잘하시는데요.
    저도 지금 아주 큰 아들고 작은 딸을 키우면서 글에 공감이 가네요.
    큰 아들은 컷다고 놀아주지도 않고 말도 안하는데 작은 딸은 엄청 놀아달라고하고 말합니다.
    정말 놀때 많이 놀아주는게 좋은거 같아요^^ 힘들지만 ㅋ ㅋ
    답글

    • 쏨♡ 2020.07.11 22:58 신고

      사진은 그저 그림일뿐,,ㅎㅎ
      사진처럼 뚝딱 이쁘게 됐다면 이렇게 한탄스럽지도 않았을거예요ㅎㅎ
      그 오밤중에 오리고 붙이는 내가 얼마나 웃기던지요ㅎㅎ
      아들이 엄마의 정성을 기억해줄까요??ㅎㅎ

  • 꿀~~단지 2020.07.11 18:03 신고

    아이가 크고나면 후회되는것 중 하나가 좀더 대화해주지 못하고, 좀더 같이 놀아주지 못하고, 좀더 같이해주지 못한게 후회되더라구요ㆍ^^
    답글

    • 쏨♡ 2020.07.11 22:59 신고

      ㅜㅜ 지금도 그때 그래줄껄,, 하면서 아쉬운데 점점 더 하겠죠??
      오늘도 밥한다고 말거는거 좀 조용히 기다려달랬는데,, 괜히 미안하네요..

  • 쿠로크 2020.07.15 23:16 신고

    우리 아이도 금방 큰거 같아요~~
    정말 이뻤는데....지금도 이쁘게 봐야 겠어요~~
    답글

  • 고녀 2020.07.24 00:29 신고

    내년에 어린이집 들어갈 아들이 있는데 많이 공감 되네요~ㅎㅎ
    답글

    • 쏨♡ 2020.07.27 00:23 신고

      ㅎㅎㅎㅎㅎ;; 드디어 사회생활 입성;;
      친구 좋아하는 아드리를 볼때마다,
      좋기도하고 서운하기도 하고,, ㅎㅎ 뭐 그래요~

  • 홍당무** 2020.07.25 19:18 신고

    저두 우리딸 어린이집다닐때 선물 사고 포장한기억이 나네요~
    답글

  • mm0mm 2020.07.28 23:52 신고

    선물포장 힘들긴 하더라구요~ 그래도 넘 예쁘게 잘 하셨네요~^^
    답글

    • 쏨♡ 2020.07.29 23:52 신고

      이건 비밀인데,, 저건 그냥 사진예요^^;;;;

      친구선물 포장은,, 챙피해서 못찍겠더라구요 ㅋㅋ